• TODAY : 35명 / 127,554명
  • 전체회원:718명
 

여행이야기

입주민 여러분들의 여행정보를 공유하세요

지금 가면 딱 좋은 여행지

  • 작성일 : 2015-10-04 22:11:15
  • 작성자 : 김정조
  • 조회수 : 47535 명
  • 추천수 : 2 명
  • 첨부파일 :
지금 가면 딱 좋은 국내 여행지
 
 
오대산 선재길 도보여행 8월2일 오대산 선재길 (서반아 님)

숨가쁜 일상에 지친 직장인에게 사색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걷기 여행지’로는 강원 오대산의 선재길이 제격이다. 옛 구도자들이 득도를 위해 걸었다고 하는 선재길은 오대산 월정사에서 상원사를 잇는 약 9㎞ 숲길이다. 길 대부분이 평지고 울창한 전나무 숲 사이를 거닐며 명상에 잠기기 좋다.

강원도에는 험준한 지형으로 사람의 발길이 닿기 어려워 미처 알려지지 않은 숨은 보석이 많다. 화천에 있는 곡운구곡(谷雲九谷)은 조선시대 학자 김수증이 꼽은 절경이다. 구곡(九谷·아홉 개의 물굽이) 중 세 번째 곡인 신녀협은 경치가 가장 뛰어난 곳으로, 오랜 세월 깎여나간 기암괴석과 짙푸른 에메랄드빛 계곡물이 조화를 이룬다.도시에서 보기 어려운 다양한 동·식물을 만날 수 있는 ‘생태체험 여행지’로는 전남 순천만과 제주도 걸매생태공원 등이 좋다.
 
사진찍기가 취미인 직장인에겐 CNN이 선정한 ‘한국에서 꼭 가봐야 할 50곳’에 뽑힌 전남 화순의 세량지를 추천했다.  전남 화순 세량지, 눈앞에 펼쳐진 수채화 ,수면에 비친 모습은 한 폭의 수채화를 연상케 해 많은 사진 애호가가 명소로 꼽는다. 경북 청송에는 김기덕 감독의 영화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의 촬영지인 주산지가 있다. 200년 동안 저수지 바닥에 뿌리를 내린 왕버들과 물안개의 몽환적 풍경이 펼쳐진다.

 오대산 선재길 트래킹(5.24)

댓글

댓글 작성자 :   

  • 목록보기
  • 글추천